【Okinawa Travel Info】다국어의 오키나와 관광 정보 포털 사이트

観光庁1

바다 절경이 보고싶으시다면, 전망 최고의「마에다 곶」에 꼭 가보세요!

바다 절경이 보고싶으시다면, 전망 최고의「마에다 곶」에 꼭 가보세요!

오키나와 본섬에는 많은 절경 포인트가 있습니다만, 그 아름다움을 바다위에서 바라보는 것 뿐만 아니라 좀 더 가까이에서, 바다 속에서도 체험해볼 수 있는 곳은 마에다 곶 뿐.
접근성도 좋고, 현지인에게도 사랑받는 힐링 스팟입니다.

마에다 곶은 본섬 중부의 서해안에 위치한 산호초 대지.
울퉁불퉁 산호융기 곶의 앞머리에는 커다란 바위가 솟아있고, 그 바로 아래에는 본섬에서도 손에 꼽히는 투명도를 자랑하는 에메랄드 그린의 바다와 산호초가  널리 자리잡고 있습니다.

절벽 위에서 봐도 암초에서 여울 물살이 급격하게 떨어지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만, 이것이 세계의 다이버를 매료시키는 이유입니다.
스노클링도 즐길 수 있는 온화한 만(湾)안에서 울퉁불퉁 굴곡 가득한 지형을 충분히 만끽 가능합니다.

물론, 다이버들에게 인기있는 제비고기를 시작으로 나비고기나 자리돔, 니모로 유명한 쿠마노미 등 버라이어티함은 본섬 최고.

또, 꼭 들려보셨으면 하는 이유가 절벽 아래에 있는 「푸른 동굴」.
오키나와어로는 쿠마가-가마(クマガーガマ). 
바다가 이상적인 골든블루 색으로 반짝이며 빛나는 동굴입니다.
그 신비한 광경은, 일생 절대 잊어버릴 수 없는 추억이 될 것입니다.
매일 같이 많은 다이버들로 붐빕니다만, 카약으로 가는 것도 가능하며, 경치만을 감상하는 투어 등도 가능하기 때문에 즐기는 방법도 가지각색.

마에다 곶이 한층 더 매력을 발휘할 때는 해질녘 즈음.
영화나 CM의 배경으로도 사용되는 최고의 로케이션에서 만날 수 있는 석양은 특별합니다.
해가 지고 밤이되면, 온 하늘 가득한 별과 야광충인 플랑크톤이 바다에서 반짝이는 바다를 만날 수 있지도 모릅니다.

마에다 곶 찾아가는 법

나하공항에서 차로 약 1시간
만좌모에서 차로 약 25분 정도